KT 아이폰 출시, 2년 약정 40만원대 출시

KT 아이폰 출시에 대한 초대형 떡밥이 투하 되었습니다. 애플 아이폰 출시가 드디어 코앞에 다가 왔는가 봅니다. 2009.11.16 22:30분 한국경제TV에 방송이 되었습니다.

 

물론 뉴스에서는 전망이라는 표현과 KT는 연내 출시의 강력한 의지를 비췄다는 표현을 사용했으니 확정 사항은 아닙니다.  여전히 담달폰으로 남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인터넷에 떠도는 소문보다는 공신력 있는 정보이니 아이폰 출시가 코앞에 다가온 듯 하네요.

KT 아이폰 40만원대 출시?


아이폰 레드

모 블로그에서 3GS 출시 없이 3G만 출시된다고 떡밥을 뿌리던데 역시나 대리점 직원 분의 말은 믿을 만한 정보가 아닌가 봅니다. 그래도 방심은 금물인 건 아시죠~ 담달폰이니 여전히 실제 아이폰 출시 전까지는 공신력 있는 정보통의 소식도 참고 정도로만 활용하세요.


KT 아이폰 다음달 출시

본론으로 들어가서 애플 아이폰 출시는 3G와 3GS 두 종류이고 가격은 국내 스마트폰 옴니아 판매가와 비슷하게 책정된다고 합니다. KT 쇼 옴니아와 비슷한 판매가로 판매할 것이라고 KT고위 관계자의 말을 인용을 하더군요. 2년 약정에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 월 6만 5천원 짜리를 사용할 경우 40만원 내외가 될 전망이라고 합니다.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 월 6만 5천원 짜리면 i-미디엄이 되는 것이겠죠. 자세한 건 아래 요금제 이미지를 보시면 되고요~ KT의 보다 자세한 요금 정책은 아이폰 요금제 글을 참고하세요.


KT 스마트폰 요금제

전세계 어디서나 같은 애플의 가격 정책 때문에 신형 아이폰 3GS의 경우가 미국 판매가 299달러와 비슷한 선에서 책정이 되었나 봅니다. 뭐 3G는 설마 더 싸게 팔겠지 같은 가격에 절대 판매하지는 않겠죠~ +_+

3G와 3GS 어떤 아이폰이 출시 될까? 글에서도 대충 예상은 했었지만 역시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커지는 FMC 단말기로 쓰지는 않을 계획이라고 하네요. 하지만 무선랜을 통한 스카이프 인터넷 전화는 막지 않을 방침이라고 합니다.

65,000원 짜리 요금제 2년 약정이면 차포 다 떼고도 기본으로 드는 2년 유지 비용만 1,560,000원 입니다. 애플 아이폰 3GS의 판매가가 40만원이라 치고 24개월 분납이면 1,960,000 / 24 = 81.666원 2년 동안 최소 월 유지비가 82,000원이나 드는군요. +_+ ;;; 내년 6월까지 버티고 애플 3GS후속 모델 출시될 때까지 버텨 여름쯤 가격이 착해지면 구입을 해야 하는지… 영업 관련 업무를 하시거나 전화 통화량이 많은 분들 아니라면 400분은… 저 같은 경우 100분이면 뒤집어 쓸 것 같네요. 어차피 FMC 서비스 사용도 안되니 공기계 현찰 박치기로 구입해서 표준 요금제 쓰는 것이 훨씬 이익 같네요.

애플 아이폰 출시 되기를 목 빠지게 기다렸는데 막상 출시 되는 가격과 요금제를 보니 이미 예상은 했지만 눈앞이 캄캄하네요. 그래도 이놈의 아이폰이 출시되어 스마트폰 시장이 출렁거려줘야 무선 인터넷 시장이 좀 더 활성화될 것이니 일단은 큰 기대를 가져보네요.

Leave a Comment